이스라엘, 화이자 ‘먹는 코로나19 치료제’ 긴급 사용 승인

이스라엘 보건부는 제약사 화이자가 개발한 경구용 코로나19 치료 알약 '팍스로비드'를 사용해도 된다고 발표했습니다. 보건부는 성명에서 “코로나19 합병증 위험이 큰 환자들은 증상이 나타난 뒤 3∼5일 이내 이 약을 먹어야 한다”며 “이 알약이 오미크론 변이에도 동일하게 효과를 보일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습니다. 기사 더보기

美, 코로나 감염 수직 상승…약 1년 만에 하루 확진자 20만 명 넘어

미국에서 오미크론 변이가 급속히 확산하면서 코로나19 하루 평균 신규 확진자가 거의 1년 만에 다시 20만 명을 넘어섰습니다. 뉴욕타임스는 성탄절 기준 미국의 최근 7일간 하루 평균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2주 전보다 69% 증가한 20만 1천330명이었다고 집계했습니다. 기사 더보기

美 11개월 만에 확진 20만 명↑…어린이 환자 급증

미국의 코로나 신규 확진자 수가 11개월 만에 다시 20만 명을 넘어섰습니다. 전염성이 강한 오미크론 변이가 겨울철을 맞아 빠르게 퍼진 결과인데, 특히 18세 미만 감염자가 급증하고 있습니다. 기사 더보기

“보라해 아닌 보리해” 35세 대통령 당선 뒤엔 K팝 팬이?

최근 소셜미디어엔 가브리엘 보리치 칠레 대통령 당선인이 K팝 아이돌 그룹 멤버들의 포토카드를 든 사진이 올라왔습니다. 한국식 '손가락 하트'까지 한 보리치 당선인의 모습을 보고 칠레 안팎의 K팝 팬들이 열띤 반응을 보였습니다. 기사 더보기

파우치 “오미크론, 중증도 덜하다고 자만하면 안 돼…확진자 늘 것”

미국의 전염병 전문가인 앤서니 파우치 국립알레르기·전염병연구소 오미크론 변이가 중증을 덜 유발한다고 해서 자만해서는 안 된다고 경고했습니다. 파우치 소장은 이날 ABC 뉴스에 출연해 스코틀랜드와 영국, 남아프리카공화국에서 나온 최신 데이터를 거론하며 ” 중증도가 덜한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습니다. 기사 더보기

오미크론 확산 속 “항공 대란, 연말에도 계속될 듯”

코로나19 변이인 오미크론의 빠른 확산세 속에 전 세계적 항공 대란이 연말에도 계속될 거란 전망이 나옵니다. 경제매체 CNBC는 현지시각 26일에도 미국 항공사들이 300편 넘는 항공편을 취소했다고 보도했습니다.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