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경증 후 면역기억, 중증 앓은 때보다 오래간다”

미국 텍사스대 샌안토니오보건과학센터 에블리언 버닉 박사팀은 온라인 과학저널 '공공 과학도서관 ONE' 최근호에서 코로나19 경증과 중증 완치자의 면역체계 기억 B세포 활성을 비교해 이런 결과를 얻었다고 밝혔습니다.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