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군 8천500명에 유럽 파병 대비 명령…”나토 신속대응군 지원”

우크라이나 문제를 놓고 서방과 러시아 간 긴장이 고조되는 가운데 로이드 오스틴 미국 국방장관이 미군 8천500명에 대해 유럽 배치 대비 명령을 내렸습니다.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