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독, 백악관서 정상회담…”중·러 도전에 발맞춰 대응”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과 올라프 숄츠 독일 총리가 7일 백악관에서 첫 정상회담을 하고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 가능성 등 현안을 논의했습니다. 바이든 대통령은 모두발언에서 “독일은 미국의 가장 가까운 동맹 가운데 하나”라며 “우리는 유럽에서 러시아의 공격을 막아내고 중국의 도전에 대응하는 데 있어 발 맞춰 대응하고 있다”며 독일과의 대러시아·대중국 공조를 과시했습니다.

기사 더보기